메뉴 검색
교황, 문 대통령에 “북한과 평화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달라” 프란치스코 교황, 한반도 평화 희망 메세지 전해 2020-09-07
강재선 jseon@catholicpress.kr

▲ (사진출처=Vatican Media)


프란치스코 교황이 지난 6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“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줄 것을 희망한다”는 메시지를 전했다.

 

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6일 서면 브리핑에서 주한 교황청 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(Alfred Xuereb) 대주교를 통해 프란치스코 교황이 최근 문 대통령에게 구두 메시지를 전달해왔다고 공개했다.

 

메시지 내용에 대해 강민석 대변인은 “(교황께서) 한국 정부가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줄 것을 희망한다고 말했다”며 “문 대통령과 친애하는 대한민국 국민에게 평화와 번영이라는 선물을 내려주실 것을 전능하신 하느님께 계속해서 기도드리고 있다”고 전했다.

 

2018년 10월 문 대통령이 유럽 순방 중에 교황청을 찾았을 때도 프란치스코 교황은 남북 통일에 대한 메세지를 전한 바 있다. 프란치스코 교황은 남북 평화를 두고 “멈추지 말고, 두려워하지 말고 앞으로 나가달라”며 자신도 북한의 초청을 받는다면 “무조건 응답을 줄 것이고 나는 (북한에) 갈 수 있다”고 긍정적 신호를 보낸 바 있다.

 

이번 구두 메시지 전달에 문 대통령은 “교황 성하의 기도와 응원이 우리 국민에게 실로 큰 힘이 된다”며 “우리 정부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노력을 절대 중단하지 않을 것”이라고 화답했다.


기자프로필
관련기사

많이 본 기사

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 청년위원회

영상뉴스

사진갤러리

메뉴 닫기

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.

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