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검색
[카드뉴스] “오늘 와 보니 나 혼자다. 슬프고 서운하다” 강제징용 피해자, 13년만에 승소판결 받았지만… 2018-11-13
안중근청년기자단 press2@catholicpress.kr

지난 달 30일 대법원 전원합의체는 신일철주금(옛 신일본제철)을 상대로 낸 강제징용 피해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 신일철주금이 강제지용 피해자에게 각각 1억원씩 배상하라는 원심 판결을 확정지었다.  



















안중근청년기자단 - 김주형 기자



[필진정보]
안중근청년기자단 : 마지막 순간까지 동양평화를 염원했던 안중근 의사를 기억하며, 글과 영상 등의 컨텐츠를 제작해 통일과 한반도 평화를 만들어가는 <안중근의사 기념사업회 - 청년안중근> 소속 기자단이다.
기자프로필
관련기사

많이 본 기사

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 청년위원회

영상뉴스

사진갤러리

메뉴 닫기

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.

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